현재접속자 : 567 | 즐겨찾기추가
인기키워드 : 서브웨이 | 공차 | 베스킨라빈스 | 투썸플레이스
  저희 회사는 프랜차이즈 인큐베이팅 및 외식사업체의 양도양수를 주업무로 하는 인큐베이팅 회사입니다. 일반적인 부동산(공인중개사무소)에서 행하는
중개대상물을 중개하는 회사가 아니며, 저희가 광고하는 사업체(창업상품) 또한 중개대상물이 아님을 알려드립니다. 또한 예비창업자, 컨설팅업체,
기타 제휴업체 등이 제공한 정보나 이들로부터 수집한 정보가 본 사이트 상에 게재될 수 있도록 웹 상의 공간을 제공하고 있을 뿐이므로 당해 정보의
정확성이나 안정성을 보장할 수 없습니다. 당해 정보를 이용한 거래 및 제반 법적 문제에 대하여 아무런 책임이 없음을 알려드리는 바입니다.
 
        


작성일 : 19-11-05 15:33
제목 자영업자 3명중 2명, 본인및 가족 돈 가지고 시작
작성자 김순영 휴대전화

자영업자 3명 가운데 2명이 5000만원도 안 되는 초기자금을 쥐고 창업을 시작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대개 본인의 자금이나 가족의 돈으로 사업을 시작 하는 경우가 가장 많았다.

5일 통계청의 '2019년 8월 비임금근로 및 비경제활동인구 부가조사 결과'를 보면 최근

1년 이내 사업을 시작한 자영업자 70.0%의 최초 사업 자금 규모는 5000만원으로 나타났다.

구체적으로 들여다보면 최초 자금이 필요 없었다거나 500만원 미만이었다는 응답은 28.7%로 나타났다.

500만~2000만원 미만은 15.3%, 2000만~5000만원 미만은 26%다. 5000만~1억원 미만은 20.7%,

1억~3억원 미만은 8%, 3억원 이상은 1.3%였다.

본인이나 가족이 마련한 자금으로 사업을 시작하는 경우가 69.8%로 가장 많았다.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5.8%포인트 증가한 수준이다. 은행, 보험사, 상호신용금고 등 금융사를

통해 자금을 마련한 경우는 29.7%였다.

창업시 가장 큰 애로사항은 역시 자금 마련으로 33.5%가 어려움을 겪었다고 답했다.

사업정보나 노하우 습득, 판매선 확보 등이 어렵다고 한 자영업자는 각각 24.3%, 11.3%였다.

사업 준비 기간은 6개월 미만이었다는 비율이 전체의 73.9%에 달했다. 1∼3개월 미만이

걸렸다는 응답이 52.3%, 3∼6개월 미만(21.6%), 1년 이상(13.5%), 6개월∼1년 미만(12.5%) 순이었다.

사업을 시작한 이유는 '자신만의 사업을 직접 경영하고 싶어서'라는 답변이 76.6%로 가장 많았다.

'임금 근로자로 취업이 어렵다'라는 응답은 14%로 지난해보다 1.8%포인트 줄어들었다.

업종을 바꾼 이유는 '더 나은 수익을 내기 위해'가 38.6%로 가장 많았다. 이어

'직전 사업이 부진해서'가 29.6%, '직전 사업이 전망이 없어서'가 11.6%를 기록했다.
담당자김순영 매물
유선전화010-2895-6980 휴대전화010-2895-6980
주력지역서울및 경기,전라도,충청도,경상도,백화점,마트,극장,지하철,쇼핑몰 주력업종제과점,베이커리카페,커피&휴게음료,소자본아이템
주력업무상권분석,점포개발,신규및양도양수창업,세무및 법무담당 이메일nada9764@naver.com

 
   
 

박노영 컨설턴트
박노영
010-9654-3403
FNC 매니저
김지훈
010-2028-4178
더웨이 창업
김태환
010-5301-5261
FNC 팀장
전성욱
010-8224-1783
FNC 창업
김순영
010-2895-6980
FNC컨설턴트
신재성
010-2291-8738
메리트창업 이사
서나원
010-6496-2697
배성범 컨설턴트
배성범
010-3907-3202
메리트창업
김한울
010-7930-6244
FNC 팀장
윤귀재
010-3123-6829
메리트 창업
양현진
010-4755-2932
FNC 팀장
박주연
010-4153-1575
오늘 본
매물 없음

Mobile버전



010-2028-4178
본사이트에 노출되고 있는 사업체들은 실제 존재하는 사업체이며, 사업체 운영자의 요청에 의해 사업체의 운영관리 , 임대차관계 , 직원관리등 사업체의 관련된 모든 제반사항에 대해서 보안상 정확한 위치 및 정보공개가 어려운 점을 양해 바랍니다. 창업전문가와의 상담을 통해 사업체의 정보공개 및 사업체의 관련된 모든 제반사항과 사업체 현장확인이 가능함을 알려드립니다.
상호 : 퍼스트창업 | 사업자등록번호 : 220-08-18570 | 대표 : 정호석 | hosuk101@nate.com    컨설턴트로그인
전화 : 010-6256-3791 | 팩스 : 070-7848-3500 | 상담시간 : 365일 24시간
주소 : 서울시 강남구 논현동 203번지 5층 | Copyright ⓒ 2012 창업길잡이. All rights reserved.